원수는 첫날 그리스도에 대한 첫 번째 시험에서 실패했으나 이 첫째 하늘을 거룩케 하시려는 아버지의 그 뜻에 끝까지 대항하는 자이니 아들에게 있는 그 메시아의 자격을 무효로 만들고자 둘째 날에 계속해 두 번째 시험을 하기 원했다. 그리고 자신이 생각해낸 그 시험을 위해서 예루살렘의 성소의 입구에 있는 문 가운데 가장 높은 곳에 그리스도를 올려놓고자 했다.

 

그러나 원수는 거룩한 자들은 만지지 못하니 그리스도의 몸에도 손을 대지 못한다. 그러므로 아버지께서는 아담뿐만 아니라 그리스도도 타락시킬 수 있다고 자신하는 그 원수를 위해 손바닥 두 개 정도의 두꺼운 낙엽을 준비하셔서 뿌려놓으셨다. 그리하여 원수는 바람을 이용해 자연물의 위에 서신 그리스도를 그 꼭대기까지 올릴 수 있었다. 그러나 시험장소를 옮길 때는 아버지와 아들의 종들이 그리스도를 붙들고 이동했다.

 

원수는 그 높은 곳에 계신 그리스도께 ‘네가 아버지의 아들이고 메시아라면 그 높은 데서 뛰어내리므로 너를 확인시켜라. 그리하면 아버지의 종들이 너를 붙들지 아니하겠느뇨? 그러면 나도 네가 아버지의 아들 메시아라는 것을 믿겠도다.’라는 말을 하면서 시험했다.

 

그러나 그리스도께서는 이번에도 오직 다음과 같은 말씀으로 원수의 그 시험을 이기셨다. “아버지와 아들을 시험치 말라. 이는 그가 범죄하는 것이니 누구든지 아버지를 시험코자 하는 자는 오히려 자신이 그 시험에서 헤어나오지 못하리라 하셨도다.”

 

그러므로 그리스도를 믿는 자로서 아버지와 아들을 시험치 아니하기 원하는 자는 자신이 거룩하게 될 것이라는 믿음뿐만 아니라 그 행위도 거룩해야 한다. 거룩케 하시는 그 일을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서 완전히 이루셨기 때문이요 아버지와 아들께서는 믿는 자에게 거룩의 믿음과 행위를 둘 다 원하시기 때문이다.

 

그러나 많은 자들이 아버지께서는 믿음과 행위를 원하신다는 그리스의 말씀을 알면서도 아버지와 아들을 시험한다. 그러므로 어떤 자는 거룩의 믿음이 없이 자신의 마음은 오히려 세상에 두고 종교적인 행위만을 드린다. 한편 어떤 자는 자신에게는 거룩의 믿음이 있다고 시인하지만 그에게 정작 거룩의 행함들은 나타나지 않는다.

 

그런데 만일 이러한 식으로 아버지를 시험하면 아버지도 아들도 그 시험하는 자에게는 의롭고 거룩하게 되는 역사를 안 하신다. 오히려 아버지와 아들을 시험하는 자는 원수의 그 시험과 웅덩이에 빠져 스스로 나오지 못한다. 그러므로 믿는다 하며 자신의 마음이 세상에 빠져있는 자는 하나님을 시험했기 때문이요 시험한 자는 마지막에 이 세상과 함께 사망으로 들어간다.

 

반대로 거듭난 후에 아버지와 아들을 시험하는 데서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지고 돌이켜 진실하게 믿는 자가 있다. 그러므로 그는 아버지께서 아들을 통하여 주신 그 속죄의 피를 의지하여 아버지의 그 뜻을 이룰 수 있음을 믿고 그리스도를 따르며 말씀에 순종하므로 거룩에 애쓴다. 이에 아버지께서는 마음과 믿음을 거룩에 두고 거룩에 애쓰는 그에게 그 선악죄의 뿌리를 제하시므로 거룩에 이르는 그 크신 구원의 은혜를 허락하신다.

 

그런데 이것이 큰 구원의 은혜인 이유는 믿음과 행위를 둘 다 보이므로 거룩에 이른 그가 그리스도와 같은 그 거룩한 육체의 생명을 얻기 때문이요 셋째 하늘에서 아버지의 모든 영광과 권세를 그의 거룩에 맞게 상속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아버지의 나라인 셋째 하늘은 영원하니 그는 그 은혜와 영원히 함께 거하게 된다.

 

“주 너의 하나님을 시험치 말라 하였느니라”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