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듭난 자의 살고자하는 마음

 

아버지께서는 자신의 아들이 십자가에서 자신의 의를 다 이루었음을 믿고 자기의 생각에서 돌이켜 자기의 십자가를 지고 의를 따르며 거룩에 이른 자에게는 그리스도와 같은 거룩한 육체를 입히시고 거룩한 자녀로 삼으시겠다는 영광스런 약속을 거듭난 모든 자들에게 공평하게 베푸셨다. 하지만 약속을 맺은 자들의 관계에서 권리라는 것은 오직 약속을 지키는 자에게 이루어지는 것이니 지키지 않는 자는 권세를 잃는다. 그러므로 거듭난 자는 아버지께로 받은 언약을 지키고자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서 거룩을 다 이루셨다는 믿음을 가지고 영광의 소망을 마음에 품고 이제는 자신도 아버지의 뜻을 이루기 위하여 거룩의 첫발걸음을 뗀 자이다.

 

그런데 죄의 형벌로 죽을 수밖에 없던 이방인이 인간의 선행이나 노력을 조금도 더하지 않고 오직 살고자하는 간절하고 절박한 마음 단 하나를 보일 때 아버지께서 그에게 믿음을 내리시니 그가 비로소 십자가의 보혈을 믿고 죄들을 회개하고 영접하므로 영원한 사망에서 영생으로 옮겨진다. 그리고 아버지께서는 거듭난 자에게 말씀이 꿀처럼 달게 해주시며 또한 기쁨과 감격도 허락하시니 그는 늘 말씀을 사모하며 또한 다른 사람들의 영혼을 불쌍히 여겨 거듭남의 씨를 전하되 그들 가운데 썩어질 육의 욕심으로 인해 첫사랑을 잃은 자들은 다시금 자신이 나온 어두운 세상으로 들어가며 또한 마음 없는 행위로 돌아서니 송이 꿀처럼 단 진리와 그리스도의 영광스런 복음의 빛은 머리 검은 짐승들을 위한 것이 아니다.

 

이렇게 아버지께서 인간의 선행이나 노력을 받으시지 아니하심은 거듭난 자가 의와 거룩에 이르는 과정에서도 마찬가지이니 사람의 힘으로는 거룩에 이를 육체가 없으며 또한 의와 거룩에 이른 후에도 자랑치 못한다. 그러므로 영이 거듭난 후 큰 은혜를 얻은 자들은 오직 그리스도의 의를 마음으로 믿고 의를 따라가므로 의에 이른다. 또한 아버지께서는 십자가보혈의 능력을 믿고 죄와 싸우는 자의 마음 안에서 그 죄의 뿌리를 뽑아주시므로 첫 사람이 범죄하기 전 의롭고 거룩하게 지음을 받은 상태로 회복시키시니 마지막 아담을 통해 새로운 피조물이 된 그가 바로 아버지께로 거룩하다고 부르심을 받는 성도인 것이다.

 

그러므로 속죄의 제사를 항상 드리는 것에서 벗어나 즉 거듭난 후 범죄하고 회개하는 일을 반복하는 어리석음과 불신에서 벗어나 이제는 인자께서 십자가에서 단번에 자기의 몸을 드려 속죄의 제사를 이루셨다는 믿음을 가지고 생각과 몸과 입술에 허물을 맺게 하는 죄의 뿌리를 아예 자신의 마음에서 뽑아내기 원하는 자는 오직 자신의 연약함과 미련함을 인정하고 십자가로 나온다. 그러면 그리스도께서는 인간의 생각과 의를 따르지 않고 오직 아버지의 뜻에 마음과 믿음을 두고 자신을 따르는 그에게 말씀의 기초를 허락하시니 그는 진리의 깨달음을 하나씩 얻는다.

 

또한 자신의 한 몸에 거하는 지체들에게는 이미 사단의 깊은 것과 악한 세상을 이긴 능력이 있는 그 흠 없는 거룩한 살과 피를 원수의 목전에서 상에 차려 베풀어주신다. 그리하여 인자의 거룩한 살과 피를 거룩의 믿음을 가지고 먹고 마시며 거룩에 이르고자 애쓴 자들이 결국에는 영혼의 구원을 얻었기에 그들의 몸이 비로소 성전이 되는 것이요 이제는 뜰에서 성소로 들어가는 것이요 진리가 송이 꿀처럼 달게 느껴지는 것이다. 영의 거듭남 이후에 아버지께서 거하실 때 그의 마음과 그의 생각과 그의 몸이 어떻게 거룩해지는지에 대하여 자세하게 또한 비밀적으로 기록되었기에 보아도 보지 못하고 들어도 듣지 못하던 진리가 이제는 마음의 눈으로 보고 귀로 듣고 깨닫게 되니 어찌 송이 꿀처럼 달지 아니하리요?

 

이처럼 거듭난 자들 가운데 자신이 십자가로 첫사랑의 은혜를 받았을 때 품었던 그 살고자하는 마음과 또한 얻었던 그 권세의 언약을 썩어질 육의 욕심과 세상의 헛된 영광과 자기의 교만과 의를 위해 버리지 않고 자신의 마음 깊은 곳에 고이 간직하고 있는 자들은 영만이 아니요 혼도 거듭나는 거룩과 또한 육이 거듭나는 부활의 믿음이 있다. 그리고 누구든지 마음이 살고자 하면 깨끗함을 원함이니 그리스도께서는 그들을 자신의 제자로 부르신다. 그리하여 부르심을 받은 영혼들의 믿음이 죽지 않고 살아있기에 자신을 늘 의롭고 거룩하게 가꾸고자 아들의 흠 없는 살과 속죄의 물과 피안에 늘 자신의 온 마음과 몸을 드리며 쉬지 아니하고 소망 중에 아버지의 그 선한 일에 애쓰게 되는 것이다.

 

“영접하는 자 곧 그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으니”

“너희가 그 은혜를 인하여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었나니 이것이 너희에게서 난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선물이라. 행위에서 난 것이 아니니 이는 누구든지 자랑치 못하게 함이니라”

“너희가 죄와 싸우되 아직 피 흘리기까지는 대항치 아니하고”

“기록된 바 첫 사람 아담은 산 영이 되었다 함과 같이 마지막 아담은 살려 주는 영이 되었나니”

“저가 저 대제사장들이 먼저 자기 죄를 위하고 다음에 백성의 죄를 위하여 날마다 제사드리는 것과 같이 할 필요가 없으니 이는 저가 단번에 자기를 드려 이루셨음이니라”

“주께서 내 원수의 목전에서 내게 상을 베푸시고 기름으로 내 머리에 바르셨으니 내 잔이 넘치나이다. 나의 평생에 선하심과 인자하심이 정녕 나를 따르리니 내가 여호와의 집에 영원히 거하리로다”

“첫 언약에도 섬기는 예법과 세상에 속한 성소가 있더라”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인자의 살을 먹지 아니하고 인자의 피를 마시지 아니하면 너희 속에 생명이 없느니라”

“그러나 더욱 큰 은혜를 주시나니 그러므로 일렀으되 하나님이 교만한 자를 물리치시고 겸손한 자에게 은혜를 주신다 하였느니라”

“하나님께로서 난 자마다 범죄치 아니하는 줄을 우리가 아노라 하나님께로서 나신 자가 저를 지키시매 악한 자가 저를 만지지도 못하느니라”

“그러므로 내 사랑하는 형제들아 견고하며 흔들리지 말며 항상 주의 일에 더욱 힘쓰는 자들이 되라. 이는 너희 수고가 주 안에서 헛되지 않은 줄을 앎이니라”

“너희 속에 착한 일을 시작하신 이가 그리스도 예수의 날까지 이루실 줄을 우리가 확신하노라”

“선한 일을 행한 자는 생명의 부활로 악한 일을 행한 자는 심판의 부활로 나오리라”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