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께서는 육신적인 한 남자와 육신적인 한 여자의 관계를 통해 영적인 남자와 영적인 여자의 관계를 깨달을 수 있도록 계획해두셨으니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지고 육의 남자와 육의 여자의 관계를 이해하면 거룩하신 한 몸의 머리 되신 그리스도와 그분의 거룩한 지체인 자기자신과의 관계에 대한 깊은 깨달음도 쉽게 얻을 수 있다. 우선 버린 여자에게 장가드는 자도 간음하는 것이라는 말씀에는 두 가지의 의미가 있으니 첫째 육의 남자와 육의 여자가 실제로 하나되거나 갈라지는 이유와 결과에 대한 말씀이요 둘째 간음에 대한 그 첫째 의미를 통해 믿는 자가 자신의 영적인 신랑이신 그리스도와 하나 되거나 갈라지는 이유와 결과도 깨달을 수 있다.

 

그러므로 한 육의 남자와 한 육의 여자가 서로 사랑하여 마음을 주니 그들의 몸도 자연스레 하나 되어 사랑을 나누었다. 또한 백년가약이라느니 검은 머리가 파뿌리가 된다느니 남자는 여자를 사랑하고 여자는 남자에게 순종하라느니 서로가 정절을 지키며 둘이 한 곳을 바라보라는 등 여러 가지 좋은 말들을 들으면서 신랑과 신부가 굳게 약속을 했다. 그리고 결혼식에 참석한 모든 사람들이 증인으로서 그 약속을 듣고 축복해주었다.

 

하지만 그렇게 혼인을 하여 함께 살다 여자가 첫사랑을 잊고 다른 남자에게 자기의 마음을 주었다. 이때 남자는 그것을 알게 되자 괴로움과 분노로 때리기보다 오히려 마음과 정성을 다해 여자에게 더욱더 잘 해주었다. 그러다 안 되니 결국에는 폭력을 사용하며 죽이고 싶은 마음도 들었으나 그 남자가 참으로 어리석고 어리석은 것은 그런 것들을 가지고는 다른 남자에게 돌아선 여자의 그 마음을 바꿀 수 없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실제로 육의 남자와 육의 여자가 함께 거하다 여자가 만일 다른 남자에게로 갔을 때에는 그 여자를 고이 놓아주는 것이 참으로 옳은 결정이다.

 

이제 그 육의 남자가 자신의 육의 여자를 가도록 놓아주었으니 그 육의 여자와 마음이 맞은 육의 남자는 서로가 마음껏 몸도 합하며 또한 혼인도 할 수 있게 되었다. 그러나 그 육의 남자가 그 육의 여자와 합하려면 자신과 함께 있는 여자와 갈라져야 한다. 그러므로 이러한 경우 그 남자도 그 여자도 서로 간음을 하는 것이다. 게다가 놓인 여자가 만일 오늘은 현재의 남자와 내일은 예전의 남자와 번갈아 한 몸을 이루려 할 때 그것은 큰 괴로움이니 기쁘게 용납할 남자가 없다.

 

이와 같이 육의 여자가 자신의 육의 남자에게서 벗어나 다른 육의 남자에게 가는 것은 남자가 어찌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요 그 여자의 마음에 달린 것이다. 그러나 그 결과는 반드시 간음이다.

 

그런데 아버지께서는 육적인 남자와 여자의 관계를 통해 영적인 남자와 여자의 관계를 깨달을 수 있도록 해두셨으니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진 영혼은 이러한 육의 남녀관계를 통해 아버지의 뜻과 계획대로 에덴에서 아담을 창조하신 그리스도와 그분의 피조물인 둘째사람이 하나 되거나 갈라지는 이유와 결과도 깨달을 수 있다.

 

그러므로 거룩하신 영께서는 한 영혼이 그리스도의 십자가 피를 붙들고 회개하며 주인으로 영접하는 진실한 모습을 보시고 그를 인치시고 그리스도께서는 영이 거듭난 그가 혼의 거듭남도 이루어 아버지의 그 기쁘신 뜻영광의 자유에 이르도록 자신의 거룩하고 정결한 한 몸에 거하게 하시어 그 영혼을 붙들고 계신다. 그러다 그가 천하만물보다 더 큰 그 첫사랑과 주님만 섬기겠노라는 약속을 잊고 썩어질 육의 욕심과 헛된 세상에 마음을 두며 끝까지 불순종하고 있을 때 그리스도께서는 참으로 옳은 결정이 무엇인지 아시니 한동안 기다리시다 결국에는 그 영혼에게서 자신의 손을 놓아주신다. 그리하여 그는 다시금 원수가 공중권세를 잡고 있는 이 세상으로 들어가 자신이 원하는 육을 한 푼 두 푼 거두며 열매 없는 일을 마음껏 행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또한 버린 여자에게 장가드는 자도 간음하는 것이라 하셨으니 다른 영혼이 만일 그리스도께로 놓임을 받은 그 영혼과 합하게 되면 세상의 어둠과 선악의 죄가 그와 합한 영혼을 감싸겠으니 시간이 흐르며 그와 합한 영혼도 그리스도께로 나오지 못하게 된다. 그리스도께로 놓인 영혼도 또한 그 영혼과 합하여 함께하는 영혼도 둘 다 마음이 썩어질 것과 어두운 곳에 있으니 그들이 어찌 빛 되신 그리스도의 앞으로 나올 수 있으리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몸은 한 주에 한두 번씩 혹은 더 여러 번 주님의 앞으로 나온다. 그러나 그것이 간음인 것은 그들의 마음은 세상에 있고 몸만 영혼의 아버지와 남편에게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이 세상에 마음을 두고 있는 자들은 이 세상과 간음하는 자들이 되며 그리하여 그들은 공동체에서 어떤 경건한 말과 행위의 모양을 보여도 그리스도께 항상 음행 하는 자들이 되니 신랑이신 그리스도께서는 큰 괴로움을 끼치는 그 영혼들을 기쁘게 용납하지 못하신다.

 

이처럼 육의 욕심과 세상의 영광을 위해 귀중한 첫사랑을 버린 자는 썩어질 헛된 것을 포기하는 것이 쉽지 않고 십자가의 거룩한 속죄의 피와 율법에서 마음 없는 행위와 율법으로 돌아선 자는 자신의 마음을 피로 돌이키는 것이 매우 어렵고 자기의 의를 따르는 자는 생각에서 돌이켜 그리스도를 따르는 것이 죽음처럼 어렵다. 게다가 아버지께서는 선한 양심을 버린 자들에게는 마음에 있는 눈과 귀를 열어주시지 아니하시니 그들은 아무리 말씀을 보고 들어도 아버지의 뜻을 깨닫지 못하며 알아도 순종치 못한다. 그러므로 그들은 늘 주님께 음란을 행하면서도 오히려 이렇게 반문한다. “우리가 어떻게 주님을 더럽게 하며 우리가 어떻게 주님을 괴로우시게 하였나이까?”

 

“또 일렀으되 누구든지 아내를 버리거든 이혼 증서를 줄 것이라 하였으나 나는 너희에게 이르노니 누구든지 음행한 연고없이 아내를 버리면 이는 저로 간음하게 함이요 또 누구든지 버린 여자에게 장가드는 자도 간음함이니라”

 

z-Whosoever shall marry her that is divorced committeth adultery

 

나는 주님만 원합니다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