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 믿는 자

 

무신론자나 종교인이나 안티나 불신자나 교회를 다니지만 거듭나지 못한 이방인들은 모든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십자가를 통해 생명을 주신 아들을 만난 적이 없다. 유대종교를 믿는 유대인들은 여호와를 섬긴다고 말하지만 나사렛예수를 하나님의 아들과 창조자로서 믿지 않는다. 그런데 아버지께서는 사람들이 오직 말씀을 통해 영원한 생명을 얻게 하셨으니 그리스도를 믿지 못하는 이방인들은 결단코 영생을 얻지 못한다. 그러나 그리스도를 믿지 않는 자들이 말씀 외에 생명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이 있으니 그것은 바로 창조자를 보고 믿는 것이다. 그러므로 아버지께서는 누구든지 살고자하는 진실하고 간절한 마음을 가지고 창조자가 있다면 보여달라며 간절히 요청하는 자에게는 믿을 수 있는 것을 실제로 보여주시거나 들려주신다. 하지만 어떤 자에게는 그리스도께서 나타내시되 어떤 자에게는 원수가 나타나고 어떤 자에게는 아무도 나타나지 아니하리니 그 기준은 사람의 행위나 외모가 아니요 마음이다.

 

그러므로 말씀을 믿지 못하는 어떤 불신자가 살고자하는 진실하고 간절한 마음을 가지고 만일 창조자가 있다면 자신에게 나타나달라고 요청하고 있다. 이때 아버지께서는 사람이 깨달을 수 있는 방법을 사용하시니 예를 들어 십자가를 보여주신다. 그러면 그는 그것을 보고 2천년 전에 십자가에 달린 그 나사렛예수라는 사람이 정말 하나님의 아들이며 창조자라는 뜻이구나 하면서 믿음을 가지게 된다. 하지만 어떤 사람은 여전히 의심하고 있으니 아버지께서는 그가 믿을 수 있도록 한 번 더 나타내시되 아직도 의심하는 자가 있다. 그러므로 아버지께서는 그가 충분히 확실히 믿을 수 있도록 마지막으로 한 번 더 나타내시며 그가 죄인임을 깨닫게 해주신다. 그리하여 말씀을 믿지 못하는 자라도 살고자하는 진실하고 간절한 마음을 가지고 회개하므로 창조자의 십자가를 통해 영원한 죄의 형벌로부터 영원한 생명으로 옮겨지게 되는 것이다.

 

그러나 똑같이 요청을 해도 아버지께서는 보여주시거나 들려주시지 아니하시는 경우가 있다. 그러므로 첫째 요구하는 자가 살고자하는 진실하고 간절한 마음이 없으니 정확히 창조자를 찾는 것이 아니요 만일 창조자나 신이 있다면 그냥 부처든 예수든 알라든 아무나 한 번 나타나봐라 하는 농담과 비아냥 정도의 무의미한 말에는 나타내시지 아니하신다. 둘째 영생이 아닌 오직 돈의 욕심과 이 세상의 헛된 영광을 마음에 가득 품고 요구하는 자에게는 오히려 원수가 나타나서 보여주고 들려준다. 그리하여 원수에게 이끌리는 자는 썩어질 육과 이 세상의 헛된 복을 영원한 생명으로 알고 점점 더 깊이 세상으로 끌려들어가게 되는 것이다.

 

그렇다면 불신자가 창조자를 만나게 되는 그 살고자하는 진실하고 간절한 마음의 정도는 얼마나 깊은 것이어야 하는가? 사람마다 각기 다르니 어떤 사람은 자신의 모든 재산과 명예를 다 잃어도 좋으니 보여달라고 하는 자도 있고 자신의 목숨까지 바치겠다고 하는 자도 있고 조금만 간절한 마음을 드려도 만나주시는 자가 있다. 그러나 그리스도께서는 자신을 나타내신 이후로는 다시금 보여주거나 들려주지 아니하심은 그가 이제는 말씀을 붙들고 순종하며 거룩을 이루어가길 원하시기 때문이되 원수는 썩어질 헛된 영광을 계속 보여주고 들려주며 멸망 받을 세상으로 끌어들인다.

 

“태초에 말씀이 계시니라 이 말씀이 하나님과 함께 계셨으니 이 말씀은 곧 하나님이시니라 그가 태초에 하나님과 함께 계셨고 만물이 그로 말미암아 지은 바 되었으니 지은 것이 하나도 그가 없이는 된 것이 없느니라”

“그는 보이지 아니하시는 하나님의 형상이요 모든 창조물보다 먼저 나신 자니 만물이 그에게 창조되되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들과 보이지 않는 것들과 혹은 보좌들이나 주관들이나 정사들이나 권세들이나 만물이 다 그로 말미암고 그를 위하여 창조되었고 또한 그가 만물보다 먼저 계시고 만물이 그 안에 함께 섰느니라”

“여호와께서 하늘에서 인생을 굽어 살피사 지각이 있어 하나님을 찾는 자가 있는가 보려 하신즉”

“여호와여 주의 이름을 아는 자는 주를 의지하오리니 이는 주를 찾는 자들을 버리지 아니하심이니이다”

“나를 사랑하는 자들이 나의 사랑을 입으며 나를 간절히 찾는 자가 나를 만날 것이니라”

“다른 제자들이 그에게 이르되 우리가 주를 보았노라 하니 도마가 가로되 내가 그 손의 못자국을 보며 내 손가락을 그 못자국에 넣으며 내 손을 그 옆구리에 넣어 보지 않고는 믿지 아니하겠노라 하니라”

“예수께서 가라사대 너는 나를 본 고로 믿느냐 보지 못하고 믿는 자들은 복되도다 하시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