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천국은 천년왕국도 아니요 셋째하늘도 아니요 그리스도도 아니요 오로지 그리스도 이후에 초대교회와 일곱 교회시대를 뜻하는 것이니 그물은 교회를 뜻하므로 많은 무리들을 거두되 못되고 또한 합당치 못한 것들은 다시금 세상에 내던지시되 귀한 것들은 그 주인이 보관하니 그 주인이 바로 교회의 머리이신 그리스도이시다. 그러므로 그물의 안에 있는 믿는 자들과 밖에 있는 믿는 자들을 가만히 살펴보라. 안에 있는 자들은 생명나무에 붙어있으니 마음과 생각과 몸과 입술을 통해 의와 거룩의 열매를 맺고 있으나 밖에 있는 자들은 바다와 함께하고 있으니 썩어질 육과 세상의 헛된 열매가 있을지라도 더러운 곳에는 아버지께서 임하시지 못하시니 마음의 천국이 없다.

 

한편 그리스도께서는 복음을 배우는 제자들에게 다시금 추수는 아버지께서 종들에게 맡기셨음을 알리시므로 그 곡식과 가지에 대하여 그 사람이 할 수 없는 것을 깨우쳐 주시는 것이되 그들은 아직까지 때가 되지 않았으니 그것을 깨닫지는 못했다.

 

“또 천국은 마치 바다에 치고 각종 물고기를 모는 그물과 같으니 그물에 가득하매 물 가로 끌어 내고 앉아서 좋은 것은 그릇에 담고 못된 것은 내어 버리느니라 세상 끝에도 이러하리라 천사들이 와서 의인 중에서 악인을 갈라 내어 풀무불에 던져 넣으리니 거기서 울며 이를 갊이 있으리라”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