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선 9장에서 나온 흑암으로 벙어리 된 그 영혼은 나이가 48이요 또한 그가 성인의 나이인 12세가 되었을 때에 벙어리가 되었으니 그때부터 그는 계속적으로 자신의 입술로 범죄한 것이 다음과 같이 세 가지였다. 그러므로 첫째 말씀을 들을 때에 비판이요 둘째 말씀을 변경하므로 다른 사람들에게 방해를 맺음이요 셋째 그 입술에서 신령한 말들이 나온 것이 한 번도 없었다. 반면 여기에서 나오는 흑암으로 눈 멀고 벙어리 된 자는 44이니 그들은 서로 다른 자이되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이 동일한 말을 하는 목적은 그가 하나님의 아들과 메시아라는 것을 부인하며 또한 백성들에게도 이제는 그가 메시아가 아닌 악한 자라는 것을 그들의 마음과 생각에 심어주기 위함이었다.

 

바알세불이라는 신은 유대인들이 이집트에서 노예생활을 할 때부터 배웠던 신이었으니 이집트인들은 참으로 무엇이든 원할 때에 그 이방신에게 열 번 스무 번 서른 번을 절하면 들어주던 그런 사상을 유대인들은 기억하고 있었다. 그러므로 바리새인들은 과거 자신들이 이집트에 있을 때 이방인들의 그런 모습을 떠올리게 하므로 그는 메시아가 아니요 오직 이방신에게 힘을 받아 그 일을 행하고 있음을 알리고 있는 것이다. 즉 그 가족이 그 어둠의 세력을 그 영혼에게서 꺼내기 원하여 그리스도가 아닌 바알세불에게 이미 이전에 열 번 스무 번 서른 번의 절을 했기에 이제는 그가 바알세불에게 능력을 얻어 그 어둠의 세력을 꺼내었으니 바리새인들은 이 자는 메시아가 아니요 오히려 오래 전부터 우리가 알았던 바알세불에게 속한 자라고 그들에게 알리는 바이다.

 

“바리새인들은 듣고 가로되 이가 귀신의 왕 바알세불을 힘입지 않고는 귀신을 쫓아내지 못하느니라 하거늘”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