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나라의 의로운 왕이 자기의 백성들에게 이러한 말을 해주었다. “누구든지 남에게 섬김을 받기 원하면 의로운 말과 행실로서 다른 사람들을 먼저 섬겨라. 그러면 그는 내 나라에서 왕자로 세움 받아 섬김을 받을 것이요 그렇지 않은 자는 다른 자들을 섬기는 자가 될 것이니라. 그러나 만일 자신이 높아지기 위하여 자신이 원하는 말과 행위를 한 자는 쫓겨날 것이니라.” 왕의 말을 듣자 백성들 가운데 한 사람은 깨끗하고 의로운 마음을 가지고 다른 사람들을 섬기고 싶었다. 그러므로 그는 종과 같이 낮아져 다른 사람들을 섬기되 왕을 따르며 왕의 말에 순종하며 왕의 말을 전하므로 섬겼다. 그리고 두 번째 사람은 자신이 첫 번째 사람에게 그러한 섬김을 먼저 받은 후 그와 같이 다른 사람들을 섬겼다. 그러나 세 번째 사람은 자신이 섬김을 받고 싶은 마음은 있었으나 섬기고 싶지는 않았다. 또한 오직 자신 만이 높아지려는 교만한 마음이 있었다. 심지어 왕보다 더 높아지고 싶었다. 그러므로 그는 무슨 말과 행위를 하든지 왕을 높인다고 하였으나 그것은 오직 자신이 높아지기 위한 거짓된 것이었다. 또한 다른 사람들을 섬기기는커녕 자신보다 높아지려는 자는 누구든지 내리 눌러서 자기만을 섬기게 만들었다. 이에 그 왕은 첫 번째 사람을 자기나라의 왕자로 세워 높여주었으니 그는 깨끗하고 의로운 마음에서 나오는 말과 행위로서 두 번째 사람을 다스리는 자가 되었다. 그리고 두 번째 사람은 왕이 된 첫 번째 사람에게 계속 이 말 저 말을 듣고 행하며 온 백성들을 다스리는 자가 되었다. 반면 세 번째 사람은 불의하고 악한 나라로 쫓겨났으니 그는 그 나라의 불의하고 악한 왕의 자식이 되었다.

 

이와 같이 무엇이든지 남에게 섬김을 받고자 하는 대로 남을 섬기라는 말씀은 오늘 이 첫째 하늘과 내일 영원히 거하게 될 셋째 하늘에서의 비교이다. 그리고 사람은 자신의 말과 의와 행위로서가 아니라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지고 그리스도를 따르며 오직 아버지의 의로우시고 거룩하신 말씀으로 또한 기도로 섬길 수 있다.

 

그러므로 누구든지 셋째 하늘에서 자신이 누구에게로부터 섬김을 받고자 하는 자는 그것에 목적을 두기보다 이 첫째하늘에서 종같이 낮아져 마음과 뜻과 정성을 다하여 그자를 섬겨야 한다. 그런 후 그리스도께서 그 섬긴 자를 높이시는 날에는 이 첫째하늘에서 그 영혼이 섬겼던 그자를 이제 셋째 하늘에서도 자신의 마음과 뜻과 정성을 다하여 섬길 수 있게 된다.

 

즉 이 첫째하늘에서 말씀과 기도로 다른 자를 섬긴 자는 셋째 하늘에 갔을 때 자신의 섬김을 받은 자에게 말씀을 전하며 섬김을 받을 것이요 이 첫째하늘에서 섬김을 받고 섬겼던 자는 셋째 하늘에 가서 온 백성들을 섬기게 된다. 셋째 하늘에서는 말씀을 가지고 섬기는 자가 아래가 아니요 말씀을 전하는 그가 오히려 더 거룩한 자이기 때문이다. 또한 이 첫째하늘에서 섬기는 자는 작은 시기에 섬기되 섬긴 자는 셋째 하늘에서 영원한 시간에 섬김을 받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참으로 이 땅에서 섬기려고 하는 자들이 몇 없다. 그 이유는 말씀을 전하며 기도하는 자들이 말씀보다는 자기가 하고 싶은 말을 하며 그리스도의 의보다 자기의 것을 드러내고 싶어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그들은 늘 자기의 뜻과 계획을 아버지의 것으로 바꾸어 이루어가고자 지금도 말씀을 이용해 섬기되 자신이 높아져가며 자신이 섬김을 받고 있다. 그러니 그 어두운 곳이나 유황불 못의 가장 뜨거운 곳이 그들의 영원한 처소가 된다.

 

그러나 신령한 율법은 그들에게 거듭난 마음에서부터 도덕적으로 나오는 깨끗하고 의로운 행위를 가르쳤다. 그러므로 도덕적으로 많은 자들을 섬긴 율법이 그날에 많은 자들로부터 영원한 섬김을 얻을 것이다. 마찬가지로 선지자들은 오직 진리로 많은 백성들을 섬겼으니 그들도 영원한 시간에 섬기며 섬김을 받게 될 것이요 그리스도와 함께하는 교회의 인도자들도 이와 같다.

 

“그러므로 무엇이든지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 대로 너희도 남을 대접하라 이것이 율법이요 선지자니라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