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나?

 

누가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는지 다음과 같은 세 가지 예를 통해 알 수 있다.

 

1. 썩어질 육체가(肉體)가 아닌 영원히 사는 영혼(靈魂)을 살리고 싶은 사람이 가질 수 있다.

 

생명의 근원이신 아버지께서는 짐승과는 달리 사람에게는 코를 통해 생기(영원한 영)를 부어주시므로 그를 인격체로 창조하셨다. 물론 사람에게도 짐승처럼 뼈와 살과 피로 이루어진 육체를 주셨으나 나중에 죽음을 보게 되니 그 육은 결국 썩어진다.

 

그런데 사람은 자신의 죽음에 대해 애써 무시하는 경향이 있지만 누구나 때가 되면 사람은 반드시 육신의 사망에 이른다. 그러나 사람은 생기를 받았으니 그 영을 주신 아버지처럼 영원히 살게 된다. 그리고 사람에게 그 무엇보다 가장 소중한 것은 생명이다. 돈이나 높은 자리를 얻지 못했다고 슬프게 우는 사람은 없으나 자기가 사랑하는 사람이 죽으면 우니 그 슬픈 울음은 사람에게 가장 소중한 것이 생명임을 증거한다.

 

그러므로 자신이 짐승과는 달리 인격적인 존재임을 인정하며 또한 자신의 영원한 생명을 그 무엇보다 소중히 여기는 사람은 자신의 육체보다 자신의 영혼이 영원히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다. 

 

2. 자신의 안에 비록 가 있으나 그것에서 벗어나 의롭고 거룩하게 살고 싶은 사람이 가질 수 있다.

 

유전무죄 무전유죄 같은 말이나 세상이 돌아가는 것을 가만히 지켜보면 세상이 참으로 불의하고 불공평하고 악하다는 것은 알 수 있다. 한편 사람의 마음에는 원수가 심은 그 선악의 뿌리가 있으니 각 사람도 역시 자신의 마음과 생각과 입술과 몸으로 불의와 죄악의 열매를 늘 맺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은 자신의 죄는 숨기고 다른 사람들의 죄를 큰소리로 드러내며 외치되 자신이 먼저 깨끗해진 후 다른 사람에게 거룩을 요구하는 것이 옳지 않겠는가?

 

그러므로 자신의 안에 죄가 자신과 다른 사람을 불의하고 불공평하고 악하게 이끄는 나쁜 것임을 깨닫고 그것을 뽑아내기 원하는 사람은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다. 또한 불의하고 불공평하고 악한 이 세상이 아닌 아버지의 의로우시고 거룩하신 셋째 하늘에서 참된 평안과 기쁨을 누리며 살고 싶은 사람도 그 마음을 가질 수 있다. 하지만 그 마음이 진실하다면 불의하고 불공평하고 악한 이 소망 없는 세상을 따르지 아니하고 자신의 마음을 돌이켜 오히려 셋째 하늘로 인도하시는 그리스도를 따르는 것이 옳지 않겠는가? 

 

3. 셋째 하늘에서 아버지의 얼굴과 영광을 보며 영원토록 아버지와 함께 거하고 싶은 사람이 가질 수 있다.

 

이 세상에서 살 때도 죄를 지으면 재판을 받고 옥에 갇히거나 사형을 당하지만 선을 행하면 상을 받는다. 마찬가지로 아버지께서는 모든 것을 의롭고 공평하고 정직하게 심판하시니 그렇게 심판 받기 원하는 마음을 각 사람에게 주셨다. 그러므로 사람은 누구나 썩어질 육신에서 나온 후 창조자이신 그리스도께 자신의 의로움과 거룩함을 혹은 불의와 죄악을 심판 받되 오직 공의롭고 공평하고 정직하게 심판 받는다.

 

예를 들어 어떤 사람은 자신의 욕심과 이익을 위해 다른 사람에게 말과 행위로 해를 끼치거나 죽이고도 끝까지 회개치 않았으니 유황불 못인 태양으로 들어가 영원한 죄의 형벌을 받는다. 특히 거짓선지자는 사람으로서는 유일하게 그 불 못의 중심으로 들어간다. 그것은 그가 자신이 육의 욕심과 세상의 영광을 얻고자 수많은 영혼들로 하여금 불의하고 죄악된 이 세상으로 들어가 육과 세상의 영광을 취하도록 이끌되 아버지의 거룩하신 말씀을 이용했기 때문이다.

 

한편 어떤 사람은 주여 주여 하면서도 한 말씀에라도 순종치 않았으니 슬피 울며 이를 가는 그 어두운 곳으로 들어간다. 하지만 거듭난 후 한 말씀에라도 순종함이 있는 사람은 육신의 기회 동안 그가 비록 거룩을 이루지 못했다 할지라도 그 온전케 되는 과정에서 거룩을 이루고 셋째 하늘의 온전한 백성이 된다.

 

반면 그가 거듭남의 은혜를 얻은 후 육신의 기회 동안 그리스도의 피를 믿고 의지해 자신의 안에 있는 그 죄의 뿌리를 끊어낸 영혼거룩한 육체를 입고 아버지의 자녀가 된다.

 

그러므로 오직 자신의 욕심과 유익을 이루고자 말씀에 불순종한 그 원수의 말을 듣고 따르므로 마지막에 유황불 못으로 들어가거나 슬피 우는 곳으로 들어가기보다 자신의 마음속에 원수가 심은 그 죄와 싸워 이기므로 아버지처럼 온전케 되기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영원한 셋째 하늘에서 거룩하신 아버지의 자녀로 또는 백성으로 살고자 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다. 

 

내가 오늘날 천지를 불러서 너희에게 증거를 삼노라 내가 생명과 사망과 복과 저주를 네 앞에 두었은즉 너와 네 자손이 살기 위하여 생명을 택하고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